"풍경생태" - 제주에서 감 잡았어요.

Bookmark and Share

오랜만에 제주 가는 길과 제주에서 사진을 몇 장 찍었습니다.



















오하마나호에서 찍은 새벽의 일출 - 날이 흐려서, 붉디 붉은 태양을 보진 못했습니다.







저 멀리 펼쳐진 평지와 오름들이 보여주는 실루엣, 그 해질녘의 고요한 느낌.







역시 가을엔 쓸쓸한 느낌을 주는 갈대를 빼 놓을 수 없습니다.




이번 제주 풍력발전반대 도민보고대회(?)에서 다양한 이야기를 들으면서 풍경생태라는 말에 대해서 약간 감을 잡은 듯 합니다.
 

어른들이 워낙 숫자를 좋아해서인지 모르겠지만,
환경을 보호하고 아낌에 있어서도 숫자로 모든 것을 처리했던 때가 있었습니다.
COD 가 0.31 ppm 이니, 대기미세먼지가 12 ㎛ 이니 그랬죠.


하지만 사진을 찍다보면 그런 숫자가 중요한게 아니란 생각이 듭니다.
위에 허접하게 찍은 저 사진만 봐도 머리가 아닌 마음으로 환경과 자연을 바라보게 됩니다.
그리고 답답하던 마음이 조금이나마 자연의 포근한 품으로 돌아간 느낌도 받게 되고요.

풍경생태.
앞으로 더 좋아할 말이 될 듯 합니다.
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 2.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Trackback 0 Comment 2
  1. Favicon of http://rest77.tistory.com BlogIcon 연빛 2007.11.19 10:49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그 현장에 제가 있지 못했다는 아쉬움이 남네요. 너무 아름다운 풍경이에요. ^^
    즐겁게 감상하고 갑니다.~~

    • Favicon of http://5bpa.tistory.com BlogIcon 장작가 2007.11.19 15:05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저 아름다운 풍경이 사라진다면 마음이 아플 것 같네요.
      마음만 아플뿐 아니라, 몸도 아플 것 같고요.
      그런일이 있을 수 없도록 적극적으로 살아보려고요. :)

      댓글 고맙습니다.

prev 1 ··· 259 260 261 262 263 264 265 266 267 ··· 348 next


티스토리 툴바